본문 바로가기

이글루스

먹으면 살이 와요.

검색페이지 이동

사이드 메뉴

이글루스 블로그 정보

[경주] 함양집 - 이색적인 육회 물회

앱으로 보기

본문 폰트 사이즈 조절

이글루스 블로그 컨텐츠


빠르게 다녀온 경주 출장. 경주까지 갔으니 경주의 음식을 즐기지 않고 돌아오면 섭섭한 법이다. 그래서 무엇을 먹을까 하다가 육회를 물회처럼 파는 한정식집이 있다고 해서 룰루랄라 찾아갔다. 점심 시간이 살짝 지나서 도착했는데 상당히 많은 고객들이 있어서 살짝 웨이팅을 하고 들어갈 수 있었다. 난 웨이팅을 극히 싫어하지만 이럴 때는 한 번 해줘야지.


얼핏 둘러보니 역사가 굉장히 오래된 곳 같았다. 역시 역사의 도시 경주답게 오래된 식당도 많나보구나. 이런 곳이 맛 없기는 힘들기 때문에 기대를 안고 차분하고 경건하게 주문한 육회 물회를 기다렸다.


메뉴. 비빔밥, 육회 물회, 소고기 국밥, 묵채, 불고기와 육회 등을 판매하고 있었다. 경주치곤 저렴한 가격이라는 생각이 들었다. 요새 관광이 특화된 곳을 가면 서울보다 비싼 물가를 체감하게 되는데, 함양집은 딱히 그런 느낌을 받지 않았다.




밑반찬은 딱히 특색이 없고 평범한 편이다. 서울 입맛이기 때문에 지방에 가면 밑반찬이 안 맞는 경우가 생긴다. 조금씩만 먹어보고 더 먹진 않았다.


욱회 물회. 상당히 이색적이고 오묘한 느낌이었다. 육회를 이런 식으로도 먹을 수 있다니. 처음 먹는다고 말을 하자 어떻게 먹는지 친절하게 설명해줬다. 일반적인 물회처럼 밥을 육회 물회에 말아 먹으면 된다고 한다. 그렇다면 어디 한 번 말아서 맛있게 먹어보자.


슥슥 비벼서 맛있게 냠냠. 뭔가 거창하거나 특색이 있을 거라 생각했는데 맛은 의외로 괜찮고 평범했다. 육회와 육수가 자극적이지 않은 맛인데 이게 계속해서 입맛을 당기게 하는 매력이 있다. 육회도 풍성하게 들어가서 상당히 배부르게 먹을 수 있었다. 찾아보니 서울에도 육회 물회를 취급하는 곳이 있다고 한다. 자주 먹진 않을 것 같지만 별미 개념으로 가끔 먹으면 좋을 것 같은 음식이다. 서울에도 있기 때문에 경주에서 굳이 먹을 필요는 없을 것 같고 이색적인 육회를 먹고 싶다면 추천하는 곳이다.

위치: 경북 경주시 북군1길 10-1

포스트 공유하기

썸네일
Defabio님의 글 구독하기
덧글 0 관련글(트랙백) 0
신고
맨 위로
앱으로 보기 배너 닫기

공유하기

주소복사

아래의 URL을 길게 누르면 복사할수있습니다.

http://defabio.egloos.com/m/6937506
닫기

팝업

모바일기기에서만 이용이 가능합니다.
운영체제가 안드로이드, ios인
모바일 기기에서 이용해주세요.

덧글 삭제

정말 삭제하시겠습니까?

비밀번호 확인

게시글 신고하기

밸리 운영정책에 맞지 않는 글은 고객센터로
보내주세요.

신고사유





신고사유와 맞지 않을 경우 처리되지 않을 수 있습니다.
저작권 위반/명예훼손 등은 고객센터를 통해 권리침해
신고해주세요.
고객센터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