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종각] 공평동 꼼장어 - 청계천을 바라보며 먹는 꼼장어 식도락 - 강북




종각역에 위치한 공평동 꼼장어가 그 인기에 힘입어 분점을 냈다. 나와 짝꿍은 공평동 꼼장어를 무척 좋아하는데 청계천 산책을 하다가 청계천 앞에 있는 공평동 꼼장어를 발견했다. 그간 본점만 다녔는데 이렇게 좋은 위치에 우리가 좋아하는 공평동 꼼장어가 있다니. 웨이팅이 있더라도 먹고 가는 것이 인지상정이다.



타이밍이 기가 막히게 떨어져서 10분 정도 되는 짧은 웨이팅을 마치고 들입장할 수 있었다. 본점도 그렇지만 분점 역시 인기가 대단하구나. 특히 분점인 1호점의 경우 청계천을 바라보며 꼼장어를 먹을 수 있는 장점이 있는 것이 인기몰이를 하는 가장 큰 요인인 것 같다.


메뉴. 본점과 동일한 구성과 가격이다. 작년에 비해 1,000원이 올랐지만 그 맛을 보면 절대 비싸다는 느낌이 들지 않는다. 나와 짝꿍은 언제나 그렇듯이 꼼장어 소금구이와 양념구이를 주문했다. 계란찜도 하나 추가할까 했지만 그리 배가 고프지 않아서 일단 꼼장어만 즐기기로 했다.




분점이기 때문에 본점과 구성이 동일하다. 적당히 시원하고 칼칼한 재첩국이 새삼 반갑다. 이 재첩국 하나로도 소주 한 병은 거뜬하게 비울 수 있다. 쌈무와 재첩국을 안주 삼아 술잔을 부딪히며 맛있는 꼼장어가 빨리 나오기를 기다렸다.


아기다리 고기다리 던 꼼장어의 모습. 아, 지금 봐도 정말 흐뭇하구나. 공평동 꼼장어의 꼼장어 양념구이는 상당히 매운 맛이기 때문에 계란찜과 함께 먹으면 매운 맛을 가라앉힐 수 있다. 난 이제 어느 정도 적응이 되었기 때문에 계란찜이 없어도 맛있게 먹을 수 있게 되었다. 후후후. 역시 매운 맛은 먹다 보면 적응이 되기 마련이다.


담백한 소금구이 꼼장어부터 맛있게 먹도록 한다. 기름장을 살짝 찍어서 부추 무침과 먹으면 맛이 더욱 좋다. 아, 역시 이 맛이다. 가히 서울 최고의 꼼장어라고 할 수 있다. 특별하지 않은 꼼장어인데 이상하게 공평동 꼼장어에서 꼼장어를 먹으면 그 맛이 참 각별하다. 이렇게 맛있는 안주를 두고 술을 마시지 않는 것은 정말 크나큰 죄악이라고 할 수 있다. 그래서 꼼장어 한 점에 술 한 잔을 마셨다. 후후후.


꼼장어 양념구이도 맛있게 냠냠. 매운 맛을 중화할 양파와 함께 먹었다. 아, 이 매운 맛 역시 몹시 그리웠다. 맵긴 하지만 굉장히 중독성 있게 매운 맛이다. 꼼장어 양념구이는 오래 구워서 바삭하게 먹으면 더욱 맛이 좋아진다. 그래서 짝꿍과 소금구이를 먼저 먹은 후 양념구이를 나중에 먹었다. 언제 방문해도 만족스러운 공평동 꼼장어. 종각역, 청계천 부근에서 맛있는 꼼장어를 즐기고 싶다면 방문할 것을 강력하게 추천하는 곳이다.

위치: 서울 종로구 청계천로 63

핑백

  • 먹으면 살이 와요. : [도봉] 부산자갈치생숯불꼼장어 - 도봉구 최고의 꼼장어 2022-11-05 13:21:23 #

    ... 이지. 이곳은 과연 어떤 맛일까 하는 궁금증이 생겼다. 실외 수조에 꼼장어들이 있는 것을 보고 나도 모르게 조금 신뢰가 생겼다. (지난 포스팅: [종각] 공평동 꼼장어 - 청계천을 바라보며 먹는 꼼장어)(지난 포스팅: [종각] 공평동 꼼장어 - 불맛 확실한 꼼장어를 먹어보자)(지난 포스팅: [종각] 공평동 ... more



구글 애드센스 신규 세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