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춘천] 카페, 감자밭 - 춘천 명물이 되고 있는 감자빵 식도락 - 강원




춘천 - 가평으로 이어지는 여행을 다녀왔다.
춘천은 닭갈비와 막국수가 유명했지만
요새 새롭게 명물로 떠오르고 있는
감자빵이 있다고 해서 카페, 감자밭을 찾아갔다.


카페, 감자밭의 감자빵은
밀가루를 사용하지 않고
쌀가루를 사용해서 만든 빵이라고 한다.
빵 안에는 강원도 감자를 사용해서 만든
매쉬드 포테이토가 한가득 들어 있다고 한다.


빵은 하나에 3,300원이다.
내가 햄버거와 피자를 제외한
나머지 다른 빵들은 그리 즐겨 먹지 않아서
이 가격이 비싼 건지 저렴한 건지 잘 모르겠다.
일단 매장에 들어왔으니 룰루랄라 구경해야지.




감자빵이 박스 단위로 엄청 쌓여있다.
택배나 온라인 주문으로 많이 판매한다고 하는데
과연 그 인기가 실감이 나는 순간이었다.


감자빵과 옥수수빵.
감자빵은 얼핏 보면 정말 감자 같고
옥수수빵은 여지 없는 빵처럼 생겼다.


감자빵 외에 다양한 케이크도 있었다.
어쩌고, 저쩌고, 이것, 저것 다양하다.
뭐가 뭔지 잘 모르니 자세한 설명은 패스.


쑥인절미크림빵.
빵 반죽에 쑥을 넣어 만들었고
인절미와 크림을 속을 채워 넣었다.
빵 반죽에 쑥이 들어가서 그런지
진한 녹색이 눈에 선명히 들어왔다.



반팔 티, 에코백 등 굿즈도 판매하고 있었다.
음.. 과연 이런 것을 누가 사갈까..?
취향은 다양하니 일단 존중은 한다.


내가 먹을 감자빵을 포장하고
친구들에게 나눠줄 감자빵도 샀다.
감자빵은 숙소에 들어가서 먹었다.

감자처럼 생긴 빵을 한 입 베어 물면
빵 안에 가득 담긴 포슬포슬한
매쉬드 포테이토가 꽉 차있다.
매쉬드 포테이토는 달달한 맛이 나는데
과하지 않고 은은하게 달달해서 물리지 않았다.

빵은 예상보다 상당히 두터웠는데
약간의 탄성이 있는 쫄깃한 식감이 난다.
떡과 빵의 중간에 있는 식감과 맛이다.
빵을 좋아하는 사람이라면 잘 먹을 것 같다.
빵을 그리 좋아하지 않는 나로서는
그냥 새로운 경험을 한 번 한 수준이었다.

춘천의 새로운 명물이 되고 있는 감자빵.
감자빵의 맛이 궁금하다면 온라인,
오프라인에서 많이 판매하고 있으니
굳이 춘천까지 가서 먹을 필요는 없고,
각자 알아서 편하게 사먹으면 된다.

위치: 강원도 춘천시 신북읍 신샘밭로 674

핑백

  • 먹으면 살이 와요. : [가평] 송원 - 정갈한 잣두부 정식 2021-08-31 10:44:10 #

    ... 게 마음을 먹었는데어찌어찌 가평을 종종 가게 된다.가평은 그때나 지금이나 변한 것이 없다.그래서 더 가기 싫은 것일지도 모르겠다.(지난 포스팅: [춘천] 카페, 감자밭 - 춘천 명물이 되고 있는 감자빵) 송원은 가평군 상면에 위치해있는데위치상 가평군보다 청평면에서 가는 것이 빠르다.내가 대학 다닐 때 청평은 대성리와 함께M ... more

  • 먹으면 살이 와요. : [가평] 다믈촌 - 능이 백숙과 반반전 2021-09-01 09:44:52 #

    ... 로 선정한 백숙 맛집이다.가장 유명한 메뉴는 능이 백숙과 반반전이라고 한다.그렇다면 그 유명한 메뉴를 먹어보는 것이 인지상정이지.(지난 포스팅: [춘천] 카페, 감자밭 - 춘천 명물이 되고 있는 감자빵)(지난 포스팅: [가평] 송원 - 정갈한 잣두부 정식) 내부 모습.식당 안에서 맛있는 요리를 즐길 수 있고야외에서 ... more

덧글

  • 라비안로즈 2021/08/14 13:51 #

    춘천에 살고 있는데 잊어버리고 있었네요 ㅎㅎㅎ 자기 동네 명물은 외지인들이 잘 알더라구요
  • Defabio 2021/08/16 17:59 #

    네. 그런 경향이 있더라구요. 제 동네 맛집도 저보다 제 친구들이 더 잘 알아요.ㅎ
  • powdersnow 2021/08/14 23:53 #

    맛있게 먹고 나서 서울에 와보니 메가커피에서도 팔더라구요
  • Defabio 2021/08/16 17:59 #

    아 그렇군.ㅎㅎ 정보 감사합니다.
※ 로그인 사용자만 덧글을 남길 수 있습니다.


구글 애드센스 신규 세로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