애드센스 2


[집밥] 이것저것 먹은 것들 - 21 식도락 - 기타




짝꿍이랑 그것이 알고 싶다를 보다가
갑자기 탕수육이 먹고 싶어져서
배민오더를 통해 주문한 안심 탕수육.

마침 배민오더 할인 쿠폰이 있어서
비교적 저렴하게 구매할 수 있었다.
짝꿍이랑 자주 찾는 탕수육 가게인데
이 날은 다른 날에 비해 좀 질겼다.

고기는 고기고 탕수육은 탕수육이니
그래도 맛있게 냠냠. 히히히.


집에 적당히 숙성된 김치가 있어서
샥샥 김치 볶음밥을 만들어서 먹었다.
참치 기름으로 김치를 볶았는데
김치가 상당히 맛있게 볶아졌다.
조만간 또 맛있게 해서 먹어야지.


건면 짜왕을 구매한 후
계란 후라이 두개 올려서 냠냠.
건면 짜왕이 짜파게티에 비싸지만
확실히 그 비싼 값을 한다.




또 김치볶음밥을 해서 먹으려고 했는데
김치가 다 떨어지고 없었다. 흑흑흑.
슬픔을 뒤로 하고 간장을 베이스로
간장 참치 볶음밥을 만들었다.
김치볶음밥이 그립구나..


간만에 일찍 일어나서 짝꿍이랑 
룰루랄라 던킨 도너츠에 가서 
잉글리시 머핀 모닝세트를 먹었다.
이거 상당히 가성비가 괜찮았다.


동생이 짬뽕이랑 탕수육을 먹는다길래
동생 옆에서 탕수육을 냠냠 먹었다.
동네 중국집인데 맛은 평범했다.


짝꿍이 크로아상을 사오라고 해서
빠바에서 어니언 어찌고 빵도 샀다.
피자를 먹고 싶었지만 피자는 살찌니까.
흑흑흑. 갑자기 피자 먹고 싶다. 흑흑흑.
종이컵에 위스키 따라놓고 같이 먹었는데
위스키와 궁합은 그리 좋지 않았다.

요새도 이렇게 열심히 살이 찌고 있다.

덧글

댓글 입력 영역


이글루스 세로형

구글 애드센스 수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