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 수평 버전


[익산] 돼지코생곱창갈비 - 돼지곱창에서 이런 맛이 식도락 - 기타


어느덧 익산 출장 마지막 포스팅이다.
마지막을 장식할 곳은 익산에서 오랫동안
돼지곱창으로 유명세를 떨치고 있다는
돼지코생곱창갈비라는 곳이다.

상호명에 걸맞게 돼지곱창류를 취급하는데
곱창, 막창 외에 쪽갈비, 오돌뼈 등도 취급하고 있다.
돼지곱창은 특유의 향 때문에 소곱창에 비해
호불호가 심하게 갈리는 요리이다.
나는 돼지곱창을 굉장히 좋아하기 때문에
아무 거리낌 없이 당차게 방문을 했다.


원형 테이블과 더불어 좌식 구조로 되어 있다.
나와 지인은 좌식 구조로 가서 자리를 잡았다.
6시가 약간 넘어서 도착을 했는데 처음에는
고객이 그리 많지 않았다가 7시가 넘어가니
고객이 굉장히 많이 들어와 자리가 금방 찼다.
지금과 같은 상황에서 만석을 유지하기는 굉장히
쉽지 않은데 만석 가까이 유지가 되는 것을
보아하니 맛집이라는 기대감이 강하게 들었다.




나와 지인은 다양한 부위를 골고루 
먹을 수 있는 모둠양념곱창을 주문했다.
곱창은 양념이나 소금으로 주문이 가능하다.
난 돼지곱창을 잘하는 집에 가면 소금구이로 
먹는 편을 선호하는데 이곳은 처음 경험하는 곳이라
불안한 감이 없지 않아서 양념으로 주문을 했다.

메뉴를 주문하면 콩나물국, 번데기, 깻잎장아찌, 
부추무침, 두부김치, 쌈무와 잡채가 나온다.
나오는 밑반찬을 보니 예사롭지 않음을 느꼈다.



기본으로 나오는 반찬임에도
상당히 인상 깊었던 두부김치와 잡채.
두부는 시판 두부를 사용하는 것 같은데
김치가 상당히 맛이 깊고 좋았다.
살짝 볶은 김치를 내어주는데 김치가
과하게 시지 않고 볶은 정도가 훌륭했다.
잡채는 반찬가게에서 파는 잡채보다 맛이 좋았다.


드디어 나타난 양념모둠곱창.
전부 구워서 나왔기 때문에
불을 은은하게 켜두고 먹으면 된다.
8시 이전에 방문하는 고객에에게는
치즈 사리가 무료로 제공이 된다고 해서
치즈 사리는 덤으로 받았다. 후후.
이런 덤은 언제나 기분이 좋아진다.


아름다운 치즈 사리의 모습.
치즈는 두 종류를 사용하는 것 같다.
치즈 위에 데리야끼 소스가 뿌려 나온다.


치즈가 녹기를 기다리면서
먼저 치즈 없이 양념의 맛을 보기로 했다.
상당히 다양한 부위가 들어있었다.
앞에서 언급한 곱창, 막창 등 외에도
삼겹살, 무뼈 닭발도 들어있었다.
양념이 과하게 맵지 않고 은은히 맵다.
또 은은하게 매우면서도 살짝 단 맛이 느껴진다.
매운 것을 잘 먹지 못하는 나에게는
굉장히 다행스러운 매운 정도이다.

가장 인상 깊었던 부위는 오돌뼈였는데
오돌뼈를 주변이 살과 잘게 다진 후
그걸 완자 형식으로 만든 후 구워 나왔다.
꼬들꼬들하게 씹히면서도 육향이 확 퍼졌는데
식감과 맛 모두를 잘 잡은 부위였다.
그 다음 인상 깊었던 부위는 막창이다.
막창에서 어떠한 잡내를 느낄 수 없었고
막창 특유의 고소함과 쫄깃함을 잘 간직했다.
물론 양념으로 먹었기 때문에 양념으로 인해서
잡내가 감춰진 것일 수도 있지만 이 정도
수준을 보이는 양념 막창은 보기 힘들다.


치즈가 잘 녹아서 치즈를 올려먹었다.
치즈는 올리지 않는 것이 낫다.
치즈에 데리야끼 소스를 뿌려서 그런지
치즈가 굉장히 짜게 느껴졌다.
또한 치즈의 강한 맛이 양념곱창의 맛을
전부 가려서 제대로 맛을 느끼기 힘들었다.
지인은 치즈와 함께 먹는 것도 괜찮다고 해서
치즈를 지인쪽에 전부 몰아준 후 양념만 냠냠.


부추무침을 따로 먹다가 곱창에 넣었다.
곱창고 부추는 굉장히 잘 어울리는 조합인데
부추가 돼지 기름을 머금으며 잘 익으면
그 자체로도 정말 아름답고 훌륭한 요리가 된다.
부추가 양념이 되어 있어서 양념곱창의 맛을
해치지 않을까 살짝 우려스러웠지만
이번에도 역시나 성공적인 조합이었다.
몸에 좋고 맛도 좋은 훌륭한 부추.


서비스로 나온 계란찜.
앉은 자리에서 술을 많이 마셔서 그런지
이런 기분 좋은 서비스가 나왔다.
계란찜은 훌륭하다고 할 수는 없지만
그래도 이런 서비스는 언제나 행복하다.

굉장히 만족스러운 한 끼를 한 돼지코생곱창갈비.
익산에 출장을 가게 될 일이 생길 경우에는
양념이 아닌 소금구이를 먹어봐야겠다.
익산에서 맛있는 돼지곱창을 먹고 싶다면
강력하게 추천하는 곳이다.

위치 : 전북 익산시 하나로11길 15



덧글

댓글 입력 영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