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글 애드센스 신규 수평


[의정부] 전원식당 - 등심과 살치살 식도락 - 지방


의정부 출장을 갔을 때 들린 전원식당.
저렴한 가격에 질 좋은 소고기를 먹을 수 있는 곳이다.
난 양, 돼지고기는 없어서 못 먹을 정도로 좋아하지만
소고기를 좋아하지 않아서 즐겨 먹는 편은 아니다.
이날은 내가 얻어 먹는 자리였는데 고기 선택권이
나한테 없어서 그냥 터벅터벅 식당으로 따라갔다.


메뉴판.
스페셜은 등심과 살치살이 함께 나온다.
스페셜, 육회와 수육을 주문하고 소주와 함께 냠냠.


육회.
배가 굉장히 많이 들어있다.
강하지 않은 양념인데 후추 맛이 많이 느껴진다.
고기를 굽기 전 전채 요리 형식으로 먹으면 적당하다.




수육.
수육은 양지와 우설 부위가 함께 나온다.
우설은 소의 혀를 말하는데 구워 먹거나
수육으로 먹으면 참 맛있는 부위다.
부드럽게 잘 삶아진 수육은 술을 절로 부른다.
고기를 굽기 전에 술을 과하게 마셨구나.


스페셜.
등심과 살치살의 구성이다.
비주얼로 본다면 합격점을 줄 수 있다.
이제 맛있게 구워 먹기만 하면 된다.


레어-웰던 사이로 취향에 맞게 구워 먹으면 된다.
과하게 익힐 경우 육즙이 다 빠져 나가는 불상사가
생기기 때문에 적당한 양만 올려서 천천히 먹기로 했다.
육회와 수육을 먹으면서 빠르게 술을 마시다 보니
고기도 빨리 먹으면 정신 못 차리고 취할 것 같았다.


잘 익어가는 살치살.
살치살은 마블링이 굉장하기 때문에
소고기 특유의 기름짐을 잘 느낄 수 있다.
이 기름짐으로 인해서 쉽게 질리는 면도 있다.
예전에는 소고기의 기름진 맛을 참 좋아했는데
이젠 기름진 맛보다 담백한 맛이 더 좋다.


그래서 와사비를 올려 냠냠.
와사비의 향이 기름진 맛을 날려준다.
역시 소고기는 쌈장, 기름장과 같은 느끼한
양념장을 곁들여 먹는 것보다 소금이나
와사비와 함께 즐기는 것이 더 먹기 편하고 좋다.


마무리로 비빔국수.
이건 먹은 기억이 없어서 평을 못하겠다.
고기를 먹을 때 탄수화물 섭취를 최대한 줄이는 편인데
고기만 먹는 것이 고기를 더 많이 먹을 수 있기 때문이고
탄수화물을 덜 먹어야 그나마 살이 덜 찌기 때문이다.

의정부에서 질 좋은 소고기를 먹고 싶다면
한 번 방문해볼 것을 추천하는 곳이다.

위치: 경기 의정부시 평화로 175-1

1 2 3 4 5 6 7 8 9 10 다음


구글 애드센스 신규 세로형

구글 자동 광고-2